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Quality LED Signs
 
작성일 : 17-02-02 14:15
과연 그는 성숙한 권력자 ??
 글쓴이 : 강기호
조회 : 5,930   추천 : 0  

미성숙한 권력자의 정신건강상태

                                        호한 카운셀링연구소      강기호

심리상담을 하다보면 간혹 이상인격애자(Personality Disorders) 증세를 가진 사람들을 접하게 된다.   

이런 사람들은  본인이 상담을 신청해서가 아니라  필자와 상담하게  된 고객의 배우자이거나 그와 교제하고 있는 사람들인 경우가 대부분인데 부부상담일 경우에도 배우자(자기의 아내)의 요청에 의해서 할 수 없이 같이 오거나  이혼 소송상의 문제와 결부되어 자신의 입장을 변호하기 위해서 상담을 요청하게 되는데  본인이 직접 상담을 신청하는경우는 극히 드믈다

이러한 상황에서 상담에 임하게 되면 이때 진술되는 내용은 대체로 그가 자기 아내를 위해 얼마나  참고 양보해 왔으며 그것을 이해 못하는 아내의 잘못된 행위가 얼마나 심했었는지 등과 같은 나는 옳았지만 상대방이 글렀다는 것이 대부분이다.   간혹 심리적으로 혼동되어 주제의 핵심을 잃는 경우도 있지만 대체로 이런 설명을 할 때 이런 사람들은 정서적인 안정을 보여 진술하는 내용이 상당히 논리적이고 체계적이다.  나는 잘못이 없지만 상대방이 그렇지 못하기  때문이란 주장의 강도가 심할  뿐, 모든 경우들이 다 그럴 듯 하다.  

따라서 전문지식과 경험이 뒷 받침되지 않는다면 이 사람은 전혀 잘못이 없는, 남편의 역할과 아버지 의무를 아주 잘한 모범적인 가장인 것으로 생각하게 된다.   

그래서 오히려 그간 접했던 아내의 스토리들이 거짓이 아닌가 쯤 의심하게 된다.   

자칫하면 인격장애자들의 특성인 자기 합리화적 화법과 주장에 상담자가 말려 들게 되는것이다.                                                                                                             

하지만 그가 진술한 것들에 진실성이 얼마나 있을까? 그리고 이 처럼 아내나 가족원들을 돌보는 사람을 가족원들이 왜 그 처럼 싫어 할까? 하는 의구심을 갖고 관찰 한다면, 그리고 혹시 이 분이 인격장애자는 아닌가 하는 진단적 마인드에서 임하게 되면 그의 진술 속에 인격장애적 특성이 존재함을 서서히 발견하게 된다.                                                                                                           

이처럼,  

인격장애는 그에 대한 과거의 성장 정보를 알고 있지 않는 한 몇 차례의 상담으로서는 진단하기가 매우 까다롭다. 설혹 심리검사를 실시해도 이런 사람은 자기에게 유리하다고 생각되는 문항에 답을 하므로 답안을 신뢰할 수 없다.                                         이들은 너무나 뻔뻔하게 거짓말을 하기 때문에 설마 이런것 까지도 허위로 말일까 하다가 잘못된 분석을 하게 된다.                                                                 양심영역이 개발되지 않아 비 도덕적이고 이기적이며 절대 자신의 과오를 인정하지 않으며 후회할 줄 모르는 증세가 바로 이들의 대표적 특성이다.

이 유형의 대표적 인물 중에는 스타린, 히틀러,  루마니아의 차우세스크, 유고의 슬로보단 밀로세비치, 루안다의 이디 아민, 캄보디아의 폴 포트, 같은 자들이 있다.                 현 생존자로서는 시리아의 바샤르 알아사드가 이에 해당되고 러시아의 퓨틴, 미국의 트럼프도 이런 성향이 절반을 넘는 잠제적 인간들이다. 기업가로서는 애플 컴퓨터의 Steeve Jobs가 있다.

두뇌에 관한 지식은 아직까지도 거의 원시적인 기초단계라 신경전달물질들이 어떤 기능과 어떻게 생성되는지에 대한 정보가 많지 않다. 따라서 당사자의 언어나 행동에서 명확하게 정상궤도를 벗어난 부적응적/비정상적 증세들이 얼마나 있는지를 세밀히 점검해 봐야 한다.                           

정신이상 증세가 인지와 정서적 영역에 동시에 다 발현하는 경우(치매, 정신분열증, 다중인격장애,등등) 라면 이때는 어렵지 않게 발견 할 수 있다.                                 인지적 영역은 정상이나 정서적 영역이 조금 비 정상적(공황장애, 강박장애,급성 스트레스장애, 선택적 함묵장애,등등) 이라고 해도 초기 상태의 불안증(범 불안장애)이나 정신신체장애(전환장애, 신체추형장애, 등등) 같은 병은 2~4회의 면담과 심리검사로 발견할 수 있다.                                                                                          우울증인 경우라면 좀더 정밀한 면담이 요망 되지만 대개 4회 정도 면담하면 불안증이나 조현증(정신분열증)이 아님을 파악할 수 있게 된다.                                                                                                                           이이에 비해 인격장애인 경우에는 인지영역에는 전혀 이상이 없고 정서 영역에도 경미한   증세만 나타나므로 감정통제 능력이 좀 부족하다거나  감성이 매말라 타인의 처지를 이해 못하는 좀 냉냉하고 잔인한 사람 정도로 보일 뿐이다. (퓨틴,우OO)   

오히려 이들은 명석하고 상당히 열정적이고 투사적인 의지의 인물처럼 보이기도 하는데 이것은 이들은 이익 추구적 욕구에 강하게 지배를 받고 있어 목표 달성을 위해서는 온갖 수단과 방법을 총 동원하기 때문에 일시적으로는 높은 성취를 할 수 있기 때문이다.      

하지만 결국 주변 사람들이 경원하게 되어 이해관계가 얽힌 사람들을 제외한 일반인들로 부터는 멸시와 증오를 받게된다.

 

인격장애자는 정신질환 분류 지침서로 가장 권위를 인정받는DSM 11유형으로 세분하여 각 형의 증세들이 제시되고 있는데 이러한 인격장애 유형의 대표적 인물 중에는 스타린, 히틀러,  루마니아의 차우세스크, 유고의 슬로보단 밀로세비치, 루안다의 이디 아민, 캄보디아의 폴 포트, 같은 자들이 있다현 생존자로서는 시리아의 바샤르 알아사드가 이에 해당된다. 기업가로서는 애플 컴퓨터의Steeve Jobs가 있다.

대 권력가나 대 사업가 중에 인격장애자들이 두각을 나타내는 것은 이들은 도덕성이나   윤리성이 매우 낮고 지극히 자기 중심적이고 이기적이므로 권력 투쟁을 할 때 온 불법과 잔인함을 거침없이 사용하기 때문이다. “우선은 법보다 코 앞에 주먹이 최고다란 말이 있듯이 단기적으로는 이러한 사악한 자들이 권력을 장악하게 되는 경우가 많다.  

하지만 결국 이런 자들은 처참한 종말을 맞는 것이 대부분이고  인류역사에도 잔악한 존재로 남게 된다.

그런데 이처럼 표면에 나서지는 않았지만 배후에 숨어서 교활하고 음흉한 술책과  온갖 비열한 공작을 다 꾸미는 자들이 또 있다정신건강 분야에서는 이런 인격장애자의 품성을 가진자가  최소한0,05~0.1%가 되는 것으로 추산하고 있는데  이들의 특성은 거짓말을 수없이 반복하며 타인들에게 치명적인 피해와 손상을 끼쳐도 죄악감이나 후회감이 없다는 것이다.    오직 나만을 위해 살기 때문이다.

 

이지음 박근혜의 탄핵을 계기로 한국 권력층에 이러한 인격장애자적 경향이 높은자들이 상당히 있음이 밝혀지고 있는데 박은 물론 김00, 00, 00, 00, 00등 이 쉽게 떠올릴 수 있는 인간들이다.  

이들이 인격장애자인지 또는 단지 그러한 성향이 상당히 높은자 인지를 이곳에서 논하는 일은 피하고자 한다왜냐 하면 이들은 필자에게 상담을 신청한적이 없으므로   필자가 이들을 진단하는 일은 상담윤리상 옳지 않은 행위이며 현실적으로도  복잡한 법적 시비가 발생할 소지가 있음에서 이다.

 

따라서 이곳에서는 현재 이상심리학계에서 어떤 증세를 가진 사람들을 인격장애자로 판별하는지를 소개하여 이들의 술책으로 피해를 입는 분들이 많지 않기를 바라고자 한다

 

(그들의 과거 행적을 보면서  DSM-5와 정신과학 전문지들이 기술한 증세와 대비하면   과연 이들이 인격장애자인지 아닌지를 판정하실 수 있을것 같습니다.  따라서 이들을    진단하는 일는 독자들의 몫으로 남기겠습니다.)

 

-         -      -      -      -      -      -      -      -      -     

 

 

인격장애는 각기 고유의 증상이 많지만 지면상 대표되는 증세만을 요약하여 나열 하겠음.

 

1. 편집성 인격장애                                                                                                             -타인의 행동을 계획된 요구나 위협으로 보고 지속적인 의심과 불신을 하며 친구나 동료의 성실성이나 신용에 대한 부당한 의심에 집착되어 있다.                                 --원한을 오랫동안 풀지 않는다. 예를 들면, 모욕, 상해, 혹은 경멸을 용서하지 않는다.

2. 분열성 인격장애                                                                                                               -항상 혼자서 하는 행위를 선택함감정적 냉담, 유리 혹은 단조로운 정동의 표현을 보임.                                                                                                        --가족과의 관계를 포함해서 친밀한 관계를 바라지도 않고 즐기지도 않음.                                      

3. 분열형 인격장애                                                                                                             --환청, 망상과 같은 심각한 정신병적인 에피소드는 없으나 언어표현이 괴이하고 우회적이며 가까운     친구가 없고 사회적으로 고립되어 있음.
-미신이나 유사종교에 사로잡혀 있는 경우가 있고, 혹은 자신이 특수한 사고나 통찰력을 가진 초능력자라고 믿는 경우도 있음.  환자가 속한 문화의 영향에 따라 점성가 또는 사교집단의 광신자로서의 역할을 하기도 함.


4. 경계성 인격장애                                                                        
-어떤 위기 상황에 놓일 때 참을 수 없는 분노감을 나타내고 자신의 문제를 다른 사람의 책임으로 전가시키려함. 기분 변동이 심하며 대인관계가 불안정하고 강렬하며, 의존과 증오심을 동시에 갖고 있기 때문에 불안정하고 강렬하며 스스로도 조절할 수 없는 분노반응을 나타냄.                                                                                 -상대를 평가할 때 매우 좋은 사람 또는 매우 나쁜 사람으로 양극화하여 생각하는 경향이 있고 처음 만난 사람에게 지나치게 친근감을 표현하다가도 금방 자신을 배신한 아주 나쁜 사람으로 평가 절하하여 부적절한 분노감을 표현함. 일반 인구의 1~2% 정도가 경계성 인격장애를 가지고 있으며 주로 여자에서 더 많습니다.


5. 히스테리성 인격장애
- 다른 사람들의 관심과 주의를 끌기 위해 과장된 표현을 하지만 실제 마음속으로는 의존적이고 대인관계를 지속시킬 수 있을만큼 안정되지 못하여 지속적으로 깊은 인간관계를 맺지 못함.                                                                                    - 가벼운 자극에도 과장되게 반응하고 변덕스러우며, 불만이 있을 때에는 울거나 남을 비난하거나 자살소동을 일으켜 다른 사람으로 인해 죄책감을 일으켜 자기 멋대로 하려는 경향을 보임.
- 나이가 듦에 따라 증상이 감소하지만 말초적인 감각을 추구하는 경우가 많아 법을 위반하거나, 약물남용, 성문란 등에 빠지기 쉽고 노인이 되서는 신체적인 불편함의 호소가 많고 우울해지는 양상을 보임.


6. 자기애적 인격장애
- 자신의 재능이나 성취정도, 중요성 등에 대해 과대적인 느낌을 가지고 있으며 타인이 자신을 비판하는 것에 예민함.
- 자기를 중요하다고 믿기 때문에 특별한 대우를 기대함. 자존심이 불안정하여 다른 사람이 자기를 얼마나 좋게 보고 있는지에 항상 집착되어 있고 지속적인 관심과 칭찬을 요구함. 사소한 일에도 쉽게 분노와 패배감, 열등감, 모욕감을 느끼고 우울감에 빠짐


 7. 반사회적 인격장애
- 자기중심적이고 교묘하며 계속해서 사회 규범과 법을 어기는 행위를 함.
- 겉보기엔 똑똑해 보이고 말도 합리적이지만 신의가 없고 성실성이 결여되어 있으며 반복적인 반사회적인 행동을 함. 자기애적이며 가끔 남을 위하는체 하지만 깊은 정서관계는 갖지 않음.                                                                                      - 규칙위반, 거짓말, 불법행위등을 뻔뻔하게 반복하며 전혀 죄책감을 못 느낌.                                                                                             - 불안해하거나 우울해야 할 상황에 처했을 때도 전혀 불안이나 우울을 나타내지 않음.

8. 강박적 인격장애
-. 지속적이거나 반복되는 생각과 충동이 있음. 일정한 자기나름대로의 양식을 만들고 그것을 그대로 완전히 지키려고 함. 심히 완벽주의적 임
-질서정연, 정리정돈, 외형관리등 자기 통제에 지나치게 집착하며 융통성이 부족하고 사소한 일에 집착하고 완고하여 새 변화에 잘 적응못함.


9. 연극성                                                                                        - 사람들의 관심과 동정심을 끌기위해 기절, 자살 기도와 같은 극적인 행동을 하기도 함.                                                                                                            -- 남의 인기를 과도하게 의식하여 허식적 행위, 과장 (거짓말 )을 하며 사소한 사건도    극적인 전환을 시켜 과대 확장, 비통하고 인상적인 사건으로 만들려 함.


10. 피동공격성 인격장애
- 자신에게 권위를 행사하는 사람에 대해 분개함. 하지만 자신의 분노를 적극적으로 표출하기보다는 미묘한 저항 행위를 통해 공격함감춰진 분노를 피동적 저항으로 표현함.


-
우울증이 동반되어 증상이 악화되면 자해, 자살 같은 자기 파괴적인 행위도 함.



11. 의존성 인격장애                                                                                                           - 자립성이 결여되어 스스로 하기보다는 외부의 지시와 보호를 받으려함.                                   

 -권위자 앞에서는 지나치게 순종적, 복종적, 비굴하게 행동하여 그의 인정과 보호를 받고자 함.

** 이상의 증세들을 가진자들은 다른 사람들에게 절대적인 영향을 끼치는 정치, 경제, 사회, 종교, 교육계에도 상당히 있으므로 이런 지도자들의 인성을 평가할 때에 참고 하셨으면 합니다.


 
 

Total 126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강기호 칼럼" 소개 webmaster 11-09 28099 0
126 두루킹의 망상장애 와 특검 강기호 09-07 7007 0
125 - 드루킹 사건과 한국 특검검사들의 정신건강… 강기호 08-21 4647 0
124 과연 그는 성숙한 권력자 ?? 강기호 02-02 5931 0
123 무당에게 농락당하고 있는 나라 강기호 11-11 6166 0
122 신체적 질환 보다도 심각해진 정신건강 질환 강기호 11-04 8425 0
121 호주의 현 정권에 대한 요망 강기호 10-12 3440 0
120 <우믈안 개구리에서 벗어나기를 > … 강기호 09-04 4596 0
119 ㄱ가정치범 인가 성격장애자인가 강기호 01-18 6557 0
118 "안내 드립니다" // Single을 위한 "말벗 연결상… giltara 12-16 6246 0
117 한국군의 고질 - 병영내의 변태적 가학증 강기호 09-07 4210 0
116 세월호의 비극을 보면서 강기호 05-22 5589 0
115 - 제 97회- 어떤것이 더 소중한가? 강기호 01-28 6058 0
114 제96회 - <점수는 나왔지만 어디를 가야?&g 강기호 12-10 6055 0
113 -제 95 회 - <자기 권리를 지킬 수 있도록 … 강기호 11-22 8749 0
112 제 94회 <자녀를 도구화 해도 될가> 강기호 10-24 7233 0
111 제 93 회 등수보다는 인간성 개발을 강기호 09-16 5895 0
110 제92회- 무엇보다도 성품 교육을- 강기호 08-15 5037 0
109 인간심리 제 91 회 - 나는 어떤 부류 강기호 07-27 5840 0
108 인간심리 제 90 회 - 자녀들은 공부기계… 강기호 07-02 4673 0
107 인간심리 -제 89 회- 감정관리 능력에 관심… 강기호 05-30 5938 0
106 인간심리 - 88 - 감정대로 행동한 우등생 강기호 04-14 5131 0
105 인간심리 -87- 가정은 먹여만 주면 되나? 강기호 03-21 5432 0
104 인간심리 -86- 사회성개발의 중요성 강기호 02-26 5811 0
103 인간심리 -85- 무관심 했던 성격장애 관리 강기호 02-01 5180 0
102 인간심리 -84- 인격장애자와 이기주의 강기호 01-11 5999 0
101 인간심리 -83- 극우주의자 아니면 인격장애… 강기호 12-25 5599 0
100 강기호 칼럼 -82- 자살을 앞둔 사람의 모습 강기호 11-24 8062 0
99 강기호 칼럼 -81- 자살을 하는 이유는 정말로… 강기호 10-24 6716 0
98 강기호 칼럼 -80- 세계 최고의 자살왕국 강기호 10-04 5411 0
97 인간심리 -79- 꿈 해몽과 정신분석 (17) 꿈에 … 강기호 09-19 6610 0
 1  2  3  4  5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 수집거부  |  포인트정책  |  사이트맵  |  CONTACT US
    Copyright © 2000-2010 hojugiltara.com All Rights Reserved.    Powered By TECHWIDE.NET
select * from g4_topschool_popup where po_start_date < '2019-09-18 07:19:22' and po_end_date > '2019-09-18 07:19:22' and po_openchk = '1'